• 관리자

“ 국제 탐정 자격을 취득하고 싶어요. ”

 ♣ 국제 탐정 자격을 취득하고 싶어요.

우선 '국제탐정'이라는 자격은 존재하지 않습니다.

탐정의 신분은 순수한 민간인입니다. 경찰관이나 정부기관의 수사관 처럼 정부로부터 권한을 위임받아 집행하는 직책이 아닙니다. 탐정은 각 정부의 [탐정법] 등 관련 법에 의해 일정부분의 수사나, 조사의 행위를 허가 받은 신분입니다. 미국의 경우는 대부분 유사하나 각 주마다 다른 [공인탐정법]에 의해 공인탐정제도를 실시하고 있습니다.

어떠한 '국제법'이나 혹은 국제기관이 탐정제도를 관할하거나 허가해주는 곳은 없습니다. '인터폴'이라 불리우는 [국제경찰] 역시 회원국에 한해 수사공조를 위한 협의 기구이지 직접 타국에 나가 경찰 활동을 하는 수사기관이 아님을 아실 것입니다. 하물며 민간인 신분의 탐정에게 그 같은 국제적인 지위는 주어질수가 없을 것입니다.

다만 국제무대에서는 국가간의 이해관계와 상대국의 허가를 받아야 하는 경찰이나 정부기관 보다는 순수한 민간신분인 탐정들이 국제적으로 활동하며 사건을 조사하기에는 더 수월하다는 잇점이 있기는 합니다. 탐정들이 국제무대에서 두각을 나타내는 근본은 각국 정부나 수사기관의 범죄퇴치의 목적이나 이해에 보조 역활로서 상응하기 때문에 공조가 이루어 질수 있는 것입니다.

조회 19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 아이다호주도 공인탐정 제도 추진 ”

현재 탐정제도가 없는 아이다호주도 공인탐정면허제도를 추진중인것으로 알려졌다. 아이다호주는 구이용 감자(Baked Potato)  아이다호 감자 생산지로 유명하며 목축, 농업, 임업 이 주요산업으로 주정부 차원은 물론 도시 차원에서도 탐정면허 제도를 실시하고 있지 않은 지역으로 알려져 있다. 빠른 시일내에 면허제도가 실시 공인탐정들이 배출되길 바란다.

“ 미국 콜로라도주 탐정면허제도 시행 ”

미국에서 주정부 차원의 탐정제도가 없는 몇 않남은 주중에 하나 였던 콜로라도 주가 2015년 6월 1일 부로 공인탐정면허제도가 전면 실시 되었다. 콜로라도주는 그동안 2012년7월 1일 부터 자진 면허신청제(Voluntary License )를 실시 시험적으로 운영해 해왔다. 이번 면허제도가 집행 됨에 따라 소비자들이 제도적 보호를 받게 됐다. 면허제도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