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관리자

“ 탐정이 되려면 어떤 분야를 전공해야 하나요 ”

탐정이 되려면 어떤 분야를 전공해야 하나요.

  • 코난 도일의 추리소설에 익숙한 우리는 탐정하면 미스터리의 살인사건을 연상합니다. 그러나 현대의 탐정의 분야는 광범위하고 사회가 발전되면서 새로운 분야가 계속 창출이 됩니다. 일반적으로 대다수의 탐정들은 일반적인 범죄나 민사 사건을 많이 다룬다. 그러나 최근에 인기를 끌고 있는 분야는 당연 사이버 범죄로 컴퓨터 전문 경력을 가진 탐정들이죠. 또한 몇 년 전부터 붐이 일고 있는 분야는 사고재현(Accident Reconstruction)으로 주로 과학자, 엔지니어 출신 탐정들로 구성된 교통사고나 상해사고 등을 과학적인 방법으로 에니메이션이나 비디오로 사건현장을 재현하는 분야다.   비용도 엄청나게 비싸지만 이로 인해 보험회사 등이 수십 배에 달하는 보상금을 절약한다면 투자할 가치가 충분하겠죠. 또한 의료사고는 의사출신 탐정들이 합니다. 또한 변호사 출신 탐정은 당연히 많습니다. 그러면 이 분들이 구태여 탐정면허가 필요한가 하는 질문이 있을 것입니다. 사건이나 개인 등을 조사할 경우 탐정 자격면허를 요구합니다. 물론 건축사가 건축붕괴 사고를 조사하는데는 면허가 필요치 않습니다.  그러나 건축사 면허만으로는 건축물에 대한 설계나 구조물의 강도조사 정도 이외에는 조사가 불가능합니다. 그러나 사고 원인이나 책임소재를 밝히려면 광범위한 조사가 이루어 져야 하므로 탐정면허가 없이는 불가능합니다. 이젠 어느 분야든 전문이 되면 그 분야의 탐정에 활용이 가능합니다.

조회 76회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 아이다호주도 공인탐정 제도 추진 ”

현재 탐정제도가 없는 아이다호주도 공인탐정면허제도를 추진중인것으로 알려졌다. 아이다호주는 구이용 감자(Baked Potato)  아이다호 감자 생산지로 유명하며 목축, 농업, 임업 이 주요산업으로 주정부 차원은 물론 도시 차원에서도 탐정면허 제도를 실시하고 있지 않은 지역으로 알려져 있다. 빠른 시일내에 면허제도가 실시 공인탐정들이 배출되길 바란다.

“ 미국 콜로라도주 탐정면허제도 시행 ”

미국에서 주정부 차원의 탐정제도가 없는 몇 않남은 주중에 하나 였던 콜로라도 주가 2015년 6월 1일 부로 공인탐정면허제도가 전면 실시 되었다. 콜로라도주는 그동안 2012년7월 1일 부터 자진 면허신청제(Voluntary License )를 실시 시험적으로 운영해 해왔다. 이번 면허제도가 집행 됨에 따라 소비자들이 제도적 보호를 받게 됐다. 면허제도가

© Intersearch.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