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관리자

MBC [꼭 한번 만나고 싶다] - 희생만 했던 막내딸

최종 수정일: 2018년 5월 17일

가족을 위해 희생만 했던 막내딸


언니, 오빠들과는 달리 어머니를 늘 위했던 막내딸 민자씨. 어려서부터 어머니와 함께 집안살림을 도맡아 해야 했던 민자.  20년만에 흘린 노모의 눈물.


조회수 422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Comments


Commenting has been turned off.
bottom of page